뇌졸중의 전조증상, 일과성 허혈 발작

 

  • 일과성 허혈 발작이란?


뇌혈관이 여러 가지 이유로 막혀서 뇌 조직이 손상되는 것을 허혈성 뇌졸중, 또는 뇌경색이라고 하지요. 그런데 혈관이 완전히 막힌 것이 아니라 일시적으로 혈액이 흐르지 않아 뇌경색과 비슷한 증상이 나타났다가 24시간 이내에 사라지는 질환이 있어요. 이를 일과성 허혈 발작이라고 불러요. 죽상경화증 등 뇌경색과 비슷한 이유로 발생하는데 이러한 일과성 허혈 발작 이후에는 뇌졸중이 발생할 위험이 커서 꼭 병원에 방문해야 해요.


  • 일과성 허혈 발작의 증상


일과성 허혈 발작 또한 뇌경색처럼 뇌의 어느 부위의 혈관이 영향을 받았는지에 따라 다양한 증상이 나타날 수 있어요. 표정을 지을 수가 없거나, 몸의 한쪽의 감각이 느껴지지 않거나 움직일 수 없게 되기도 해요. 말이 어눌해지거나 시야에 장애가 생기기도 하고, 어지러움을 호소하고 자꾸 넘어지면서 잘 걷지 못하기도 해요. 하지만 이러한 증상은 보통 수 분~1시간 이내에 사라지고, 정말 길어도 24시간을 넘기지 않고, 영구적으로 뇌 조직에 손상을 입히는 일도 드물어요. 


  • 일과성 허혈 발작의 위험 요인


일과성 허혈 발작도 고혈압, 당뇨, 이상지질혈증, 심장질환(심방세동 등)이 있는 경우 발생할 확률이 높아요. 이러한 질환들로 콜레스테롤 찌꺼기가 쌓이면서 죽상경화나 혈전이 발생하는 경우 뇌 혈류에 영향을 미치게 돼요. 가족 중에 뇌졸중을 앓고 있는 사람이 있는 경우, 흡연이나 음주를 하는 경우, 비만인 경우도 일과성 허혈 발작의 위험 요인이 돼요. 


  • 일과성 허혈 발작의 진단과 치료

병원에서 의료진은 증상을 확인한 후 CT, MRI(MRA), 초음파 등으로 문제가 있는 혈관을 확인해요. 일과성 허혈 발작이 있었던 경우 뇌졸중으로 이어질 확률이 높아서 항혈소판제를 사용하면서 주기적인 진료를 받아요. 상태에 따라서는 경동맥 내막 절제술이나 혈관 성형술 등을 통하여 뇌졸중의 위험을 줄여주기도 해요. 


  • 주의사항


일과성 허혈 발작은 증상이 있다가 곧 사라지기 때문에 병원에 오지 않고 가볍게 넘겨버리는 경우가 많아요. 하지만 이러한 증상은 뇌졸중의 전조증상일 수 있어요. 신경학적인 이상이 있다면 가볍게 생각하지 말고 꼭 병원을 찾아주세요. 고혈압과 당뇨 같은 만성질환이 있는 경우 꾸준히 관리해 주세요. 비만을 예방하기 위해 규칙적으로 운동하고 건강한 식습관을 유지하세요. 금연과 금주도 중요해요. 우리 몸이 보내는 신호에 무심하게 반응하지 말고, 귀 기울여 주세요.